언론 보도
professional DaeHwan
대환
언론이 바라본, 국민을 향한 법무법인 대환

법무법인 대환 김익환 총괄 대표변호사 "서울시의회 제11대 입법・법률고문 신규 위촉"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등록일: 24.04.25 조회수: 166회

본문

서울시의회는 입법·법률 고문 14명의 신규 위촉식을 23일 시의회 본관 2층 의장접견실에서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위촉되는 고문은 배보윤(변호사 배보윤 법률사무소·사법연수원 20기), 심우용(법무법인 송우·22기), 박준선(법무법인 우송·24기), 조종태(법무법인 흰뫼·25기), 김종환(변호사 김종환 법률사무소·29기), 부상일(법무법인 정률·31기), 이경희(법무법인 자우·33기), 권성국(법무법인 율촌·40기), 유상조 수석전문위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장혁순(법무법인 은율·변시 2회), 강우경(법무법인 대륙아주·변시 3회), 이지혜(법률사무소 천지·변시 4회), 우국창(법률사무소 새명·변시 6회), 김익환(법무법인 대환·변시 6회)이다. 



이들은 법원과 검찰, 국회, 경찰 등 법조 각 분야에서 활동한 전문가들이다.



2003년부터 운영된 서울시의회 입법·법률고문은 현재 25명이다. 이들은 입법·법률 사안을 자문하고 의회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법률 대리인을 맡고 있다.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은 입법·법률 고문 간담회에서 "입법·법률고문 여러분의 풍부한 경험과 해박한 법률 지식에 기반을 둔 자문과 소송 업무 수행을 통해 더 나은 지방의회를 만들어 가는 데 많은 도움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출처 - 저작권(공감언론 뉴시스https://www.newsis.com/view/?id=NISX20240424_0002711510&cID=14001&pID=14000